복지부, 금연상담사 위한 맞춤형 금연상담지침서 발간
복지부, 금연상담사 위한 맞춤형 금연상담지침서 발간
  • 이인영 기자
  • 승인 2022.11.1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가금연지원서비스 금연상담지침서 발간
▲'금연상담의 실제와 활용' 표지 이미지

【월드경제신문 이인영 기자】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11일 국가금연지원서비스를 수행하는 금연상담사를 위한 금연상담지침서 '금연상담의 실제와 활용'을 발간했다고 13일 밝혔다.

국가금연지원서비스는 금연상담전화, 보건소 금연클리닉, 병의원 금연치료, 찾아가는 금연서비스, 금연캠프 등이다. 이번 금연상담지침서는 금연상담 현장의 의견을 반영해 금연상담사의 상담 역량을 높이고, 흡연자의 특성에 따른 맞춤형 금연상담을 제공하기 위해 발간됐다.

또한, 지침서 발간은 금연상담전화 사업의 상담프로그램 개발 경험을 토대로 해 국가금연지원서비스 사업 서비스 질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금연상담의 실제와 활용은 금연상담사가 체계적인 근거를 기반으로 상담을 운영할 수 있도록 검증된 금연 콘텐츠를 수록하고 있다. 특히 대상자별(남성 흡연자, 여성 흡연자, 청소년 흡연자 등) 맞춤형 금연상담을 위한 구체적인 상담 예시를 제공한다.

또한, 금연 실천 유지를 위한 다양한 행동 요법과 50여 종의 시청각 자료, 근거 기반의 금연 관련 정보, 10여 건의 설문 평가도구, 금연상식 퀴즈 등 다양한 콘텐츠를 수록해, 금연상담 현장에서 다양하게 응용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이번 금연상담지침서는 전국 보건소 및 지역금연지원센터 등 300여개 기관에 책자 형태로 배포될 예정이며, 금연길라잡이 및 금연두드림 누리집에서 전자책(e-book)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11월부터 지역금연지원센터와 금연상담자를 대상으로 한 온라인 연수과정을 시작으로 '금연상담의 실제와 활용' 전문가 교육을 실시하며, 유튜브 ‘금연길라잡이’ 채널을 통해 지침서 활용법을 소개할 예정이다.

진영주 보건복지부 건강정책국장은 “금연상담의 대상이 다양한 만큼 현장에서 맞춤형 금연상담을 제공할 수 있는 지침서에 대한 요구가 높았다”라며 "금연상담의 실제와 활용이 금연상담사의 상담 역량을 높이고, 이를 통해 국민에게 보다 양질의 금연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조현장 원장은 “금연상담사는 상담 대상자인 흡연자들이 금연에 성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침과 정서적 지지를 제공하는 중요한 역할을 수행한다”라며 “이번 금연상담지침서를 통해 금연상담사가 보다 전문적으로 대상자별 맞춤형 금연상담서비스를 제공해 국가금연지원서비스 이용자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앞으로도 임신 여성, 감정노동자, 고도 흡연자 등 특수군을 위한 금연상담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속적으로 배포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