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5억 유로 커버드본드 발행
KB국민은행, 5억 유로 커버드본드 발행
  • 류관형 기자
  • 승인 2021.10.14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 13일, 5억 유로 규모의 5년 만기 글로벌 커버드본드(이중상환청구권부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발행은 지난해 7월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유로화 커버드본드를 발행한 이후 두 번째 유로화 발행이다. 발행금리는 5년 유로화 스왑 금리에 14bp를 가산한 연 0.048%로 결정됐으며, 싱가포르 거래소에 상장된다.

국제 신용평가사 S&P(스탠다드앤드푸어스)와 피치로부터 최고등급인 ‘AAA’의 신용등급을 부여받아 높은 신용도와 안정성을 인정받았으며, 최근 정부에서 발행한 외평채의 성공적 발행으로 한국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영향이 투자자들의 견조한 수요를 이끌어냈다.

총 10억 유로를 상회하는 주문을 확보하며 최종 가산금리는 최초 제시한 금리(이니셜 가이던스) 대비 4bp 절감된 14bp로 결정됐으며, 쿠폰금리는 제로(0)금리 수준인 0.048%이다.

특히 이번 유로화 커버드본드는 국내 최초의 그린(Green) 커버드본드로, 조달된 자금은 온실가스 감축, 신재생에너지 사업지원 등 KB국민은행의 ‘지속 가능 금융 관리체계’에 부합하는 친환경 프로젝트에 사용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연이은 유로화 커버드본드 발행을 통해 경쟁력있는 금리로 외화조달이 가능했다”며 “특히 국내 최초 그린 커버드본드 발행으로 가산금리 축소뿐만 아니라, 국내 ESG경영의 선도 금융기관으로서 국제적 위상을 제고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행은 BNP파리바스,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 크레이디트스위스, ING증권, JP모건과 KB증권이 주간사로 참여했다. 투자자구성은 지역별로는 유럽이 99% 이상이며, 투자기관별로는 중앙은행·국제기구 25%, 자산운용사 49%, 은행 26%를 차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