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어린이 기호식품 위반 업소 14곳 적발
식약처, 어린이 기호식품 위반 업소 14곳 적발
  • 이인영 기자
  • 승인 2020.10.30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주변 어린이 기호식품 점검 결과
5년간 위반건수 지속적으로 감소, 문방구 등 위생상태 나아지고 있어

【월드경제신문 이인영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이하 식약처)는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지자체와 함께 학교 및 학원가 주변의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15만6940개소를 점검한 결과, 위반 업소 14곳(0.01%)을 적발하고 적발된 업소는 식품위생법에 따라 과태료부과 등의 조치를 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식약처가 적발한 업소에 대한 주요 위반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진열‧보관 6건 △조리장 내 소독기 미작동 등 시설기준 위반 3건 △이물혼입(2건) △위생모 미착용 등 위생불량 2건 △종사자 건강진단 미실시 1건 등이다.

이에 식약처는 식품안전보호구역 내 위생이 취약한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에 대해서 월 1회 이상 상시 점검을 실시하고 개학시기 등에는 집중 점검을 실시했으며, 이를 통해 지난 5년간 위반건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추세다.

지도·점검 시 위반사항이 있거나 개선이 필요한 업소에 대해서는 추가 점검 및 이력관리 등을 통해 개선될 때까지 관리하고 있으며,청결관리 등이 필요한 업소에 대해서는 청소, 정리‧정돈 당부 등 현장 행정지도를 병행하고 있다.  

이에 대해 식약처는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자주 왕래하는 학교 및 학원가 주변업소에 대해서 건강하고 안전한 식품 판매환경 조성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안전관리를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