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얼라이언스, 암스테르담 스키폴 공항에 전용 라운지 오픈
스타얼라이언스, 암스테르담 스키폴 공항에 전용 라운지 오픈
  • 김창한 기자
  • 승인 2019.03.14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연합 내 운항 항공편 탑승시 신규 라운지 이용 가능
업무와 휴식에 최적화된 인테리어와 함께 각종 서비스 선보여
스타얼라이언스 파리 샤를드골공항 라운지 연내 리노베이션 예정
▲지난 7일(현지시간) 암스테르담 스키폴 공항에서 개최된 스타얼라이언스 암스테르담 라운지 오픈 기념식에서 스타얼라이언스 부사장 크리스티안 드래거(Christian Draeger, 가운데), 로얄 스키폴 그룹 최고 영업 책임자(CCO) 안드레 반 덴 버그(Andre Van den Berg, 왼쪽), 스위스포트 대표이사 메노 비어스마(Menno Biersma)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월드경제신문=김창한 기자】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이 속한 세계 최대 항공사 동맹체 스타얼라이언스(Star Alliance)가 암스테르담 스키폴공항(Amsterdam Airport Schiphol)에 전용 라운지를 오픈했다.

스타얼라이언스 골드회원과 회원사 항공편의 퍼스트와 비즈니스클래스 탑승객이라면 누구나 신설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으며, 에어캐나다와 유나이티드항공의 라운지 유상 이용 프로그램에 가입한 회원도 입장이 가능하다.

라운지는 공항 면세구역 내 출국장 2(Departure 2)의 파노라마 테라스 층(Panorama terrace level)에 위치해 있으며, 쉥겐구역(Schengen Area) 내에 있으므로 유럽연합(EU) 내에서 운항하는 항공편을 탑승하는 경우에만 이용할 수 있다.

스타얼라이언스는 모든 라운지를 현지의 감성이 느껴지도록 디자인하고 있다. 이번 라운지 또한 암스테르담을 기반으로 한 건축사무소 D-Dock과의 협업을 통해 도시 고유의 분위기가 느껴질 수 있도록 했으며, 끊임없이 변화하는 네덜란드의 하늘과 풍경에서 영감을 얻은 우아하고 현대적인 디자인과 함께 오리지널 네덜란드 디자인이 가미된 가구와 장식물을 인테리어에 활용했다.

라운지 안에서는 무료 와이파이(Wi-Fi)와 함께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일반 콘센트 및 USB 포트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수하물 보관 시설과 개인 업무 공간, 공동형 사무 테이블을 비롯해, 다이닝/바 공간, 휴게실, 와인바를 비롯한 각종 시설이 마련돼 있다.

생맥주와 핫푸드를 비롯한 음식 및 주류가 무료로 제공되며, 라운지 안에서 실시간으로 비행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프린트와 스캔 등 사무 관련 서비스와 함께 무료 신문·잡지, 개인 위생용품도 요청할 수 있다.

신규 라운지는 최대 150명의 이용객을 수용할 수 있으며, 매일 오전 5시 30분부터 오후 9시30분까지 오픈한다. 다만, 스타얼라이언스 회원사 항공편의 운항 스케줄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스타얼라이언스 고객 경험(Customer Experience) 담당 부사장 크리스티안 드래거(Christian Draeger)는 “스타얼라이언스의 궁극적인 목표는 고객의 여행 경험을 개선하는 것이며, 프리미엄 라운지의 제공은 이러한 전략 실현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 라며 “이번 라운지 신규 오픈으로 인해 전 세계 스타얼라이언스 브랜드 라운지는 총 8곳으로 늘어났으며, 암스테르담을 여행하는 회원사 고객이 우리의 최신식 라운지를 경험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스타얼라이언스는 이미 스키폴 공항에서 라운지를 운영하고 있는 스위스포트의 계열사 애스파이어 네덜란드(Aspire Netherlands)와 로얄 스키폴 그룹(Royal Schiphol Group)협력해 이번 라운지를 오픈했다.

스위스포트의 대표이사 메노 비어스마(Menno Biersma)는 “암스테르담 공항 라운지 신설을 위해 스타얼라이언스와 파트너십을 맺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라운지 이용객이 애스파이어의 우수한 환대와 서비스를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 고품격 디자인과 다양한 서비스, 현지만의 독특한 느낌이 가미된 스타얼라이언스 암스테르담 라운지야 말로 고객 경험을 다른 차원으로 끌어 올리는 훌륭한 시도라고 여겨진다”고 말했다.

로얄 스키폴 그룹의 최고 영업 책임자(CCO) 안드레 반 덴 버그(Andre Van den Berg)는 “우리는 느긋하고 즐거운 여행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고 있다. 스타얼라이언스 라운지는 고객에게 선보일 수 있는 또 하나의 제안인 동시에 비행기에 탑승하기 전부터 스키폴 공항에서 새롭게 느낄 수 있는 매력적인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규 라운지는 아드리아항공, 에게해항공, 오스트리아항공, LOT폴란드항공, 루프트한자, SAS, 스위스항공, TAP포르투갈항공이 운항하는 유럽연합 내 항공편을 이용할 경우 입장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현재 암스테르담 공항에는 총 16개의 스타얼라이언스 회원사가 취항하고 있으며, 18개국 23개 도시로 직항편을 운항하고 있다.

스타얼라이언스는 전 세계 1000여개 공항 라운지와 제휴를 맺고 있으며, 회원사 퍼스트 및 비즈니스클래스 탑승객을 비롯해 스타얼라이언스 골드회원, 에어캐나다와 유나이티드항공의 유료 라운지 멤버십 가입 고객들은 이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스타얼라이언스는 암스테르담 스키폴공항, 부에노스 아이레스 에세이사공항, 로스엔젤레스공항, 파리 샤를드골공항, 나고야 쥬부공항, 리우데자네이루 갈레앙공항, 로마 피우미치오 공항, 상파울로 구아룰류스공항 등 전 세계 8개 공항에 전용 라운지를 운영하고 있다.

스타얼라이언스 라운지는 현지의 독특한 느낌을 자아내는 것은 물론 이용객 개개인을 위해 최선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널리 알려져있다. 특히, 로스엔젤레스공항 라운지는 스카이트랙스로부터 2015년 이래 4년 연속 ‘최우수 항공사 동맹체 라운지 상’을 수상한 바 있다.

스타얼라이언스는 고객 만족 제고를 위해 항공사 동맹체 라운지를 업계에 처음 선보여 왔으며 주로 회원사의 허브 공항이 아닌 곳을 선정해 스타얼라이언스와 회원사 서비스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라운지를 운영하고 있다.

더불어, 파리 샤를드골공항의 스타얼라이언스 라운지도 곧 새 단장에 들어가며, 이를 통해 라운지에 한 층 신선하고 여유로운 분위기를 불어넣는 것은 물론 파리를 방문하는 여행객의 여정이 더욱 즐거워질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