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DB손해보험과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신한銀, DB손해보험과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 류관형 기자
  • 승인 2018.10.05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銀, '마이 카 혜택 존’ 시행
자동차 구입시 무료 운전자 보험가입, 매도시 이용료 면제까지 토탈 서비스 제공
자동차 대출 받으면 운전자 보험이 무료
▲4일 서울 중구에 소재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신한 MY CAR - DB손해보험 공동마케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안효열 상무(왼쪽)와 DB손해보험 조방래 부사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는 모습.

【월드경제신문=류관형 기자】신한은행은 서울 중구에 소재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DB손해보험과 신한 MY CAR - DB손해보험 공동마케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무료 운전자 보험을 포함한 라이프사이클에 맞춘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는 ‘신한 MY CAR 혜택 ZONE’을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신한 MY CAR 혜택 ZONE’은 신한 MY CAR 대출을 보유한 고객은 누구든지 신한 쏠(SOL)을 통해서 이용가능하며 △최고 4000만 원을 보장받는 무료 운전자 보험 △4만 원 상당의 오토오아시스 정비쿠폰 △제휴 자동차보험(DB손해보험) 가입시 카라이프 멤버쉽 제공 △에이제이셀카(AJ셀카)를 통한 차량 매도 시 고객 이용료 면제 등 차량 구매시부터 매도시까지 MY CAR 라이프사이클에 맞춘 토탈 서비스를 제공한다.

DB손해보험 외에도 전국 500여 개 정비서비스 네트워크(오토오아시스)를 운영하는 GS엠비즈와 중고차 유통 전문 플랫폼인 에이제이셀카(AJ셀카)와도 협업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늘려 나갈 예정이다.

지난 2010년 은행 최초로 자동차 금융시장에 진출한 신한은행은 비대면프로세스 도입, 대형이륜차 대출 취급, 신한카드 결제방식 이용시 최고 1.5% 캐시백 지급 등 지속적인 프로세스 개선 및 맞춤형 마케팅을 통해, 9월말 기준 자동차 대출 누적 취급액이 6조원을 돌파하며 독보적인 1위로 신한금융의 대표상품으로 자리잡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MY CAR 혜택 ZONE을 통하여 신한 MY CAR대출이 명실상부한 자동차금융의 명가가 될 수 있도록 더욱 힘쓸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