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퍼펄즈, 아찔한 '수갑 퍼포먼스'로 軍心에 불 지펴
걸그룹 퍼펄즈, 아찔한 '수갑 퍼포먼스'로 軍心에 불 지펴
  • 이인영 기자
  • 승인 2015.10.26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 이인영 기자】걸그룹 퍼펄즈(건희,은용,우영)가 새로운 군통령으로 등극했다.

퍼펄즈는 지난 16일 강원도 한 공연장에서 장병들을 대상으로 하는 국군방송 위문열차 무대에 섰다.

이 날 퍼펄즈는 데뷔곡인 ‘1.2.3’에 이어, 파격적인 수갑 안무로 연일 화제가 됐던 ‘나쁜 짓’ 무대를 선보였다.

붉은색 시스루 레이스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르자마자 열띤 환호를 받은 퍼펄즈는 이른바 ‘수갑춤’ 으로 군심을 녹였다.

장병들은 노래에 맞춰 떼창은 물론, 수갑춤을 따라하는 등, 공연 내내 뜨거운 환호와 열광적인 모습을 보였다.

소속사 크레센도뮤직 관계자는 "군 행사 섭외가 잇따르고 있어 멤버들 역시 행복한 비명을 지르고 있다" 며 ‘새로운 군통령’이라는 수식어에 화색을 표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퍼펄즈, 강력한 군통령 등장”, “퍼펄즈 섹시해도 너무 섹시해 군인들 잠 못 잘듯”, “군인들 춤 따라하는 게 너무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퍼펄즈는 두 번째 디지털 싱글 ‘나쁜 짓’ 활동을 마치고 다음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