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대응 관계차관회의 개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대응 관계차관회의 개최
  • 박규진 기자
  • 승인 2021.04.16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동향 공유・방사능 감시 체계 점검・국제조사단 참여 논의

월드경제신문 박규진 기자정부는 1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대응 관계차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지난 13일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을 결정한데 따라 관계부처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보다 실효성 있는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외교부원안위해수부과기부환경부식약처복지부문체부국조실 등 9개 부처가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회의에서는 일본 정부의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에 따른 미국중국러시아일본 등 국내외 동향 공유했다.

또한 수산물 방사능 검사 및 원산지 단속 강화, 국내해역 방사능 감시체계, 해양확산 모델 고도화 현황 등도 점검했다.

이와 함께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 IAEA 국제조사단 참여도 논의했다.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은 정부는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결정으로부터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취할 수 있는 가능한 모든 조치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구 실장은 이어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에 대한 정부 입장과 대응현황을 국회, 시민단체, 어업단체는 물론 국민과 충분히 소통해 줄 것을 관계부처에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