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골프존차이나와 현지 가맹점 지원 MOU 체결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골프존차이나와 현지 가맹점 지원 MOU 체결
  • 류관형 기자
  • 승인 2021.06.13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계 K-금융을 선도하는 하나은행과 실내 골프 대표기업 골프존과의 협업
중국 시장 진출 기업들과 상생하는 하나은행의 중국 현지 특화금융 지원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지난 11일 중국 북경 골프존차이나 본사에서 골프존차이나와 중국 현지 가맹점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임영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법인장(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과 박성봉 골프존차이나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지난 11일 골프존차이나와 중국 북경에 소재한 골프존차이나 본사에서 대한민국 실내 골프 문화의 해외 진출 지원과 중국으로의 K-금융 확산을 위해 중국 현지 가맹점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은 “호혜호리, 합작공영(互惠互利,合作共赢 : 서로 이익과 혜택을 얻고, 협력을 통해 상생을 도모하다)”을 목표로 삼아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의 중국 현지화 전략 심화 및 골프존차이나의 중국 현지 손님 대상 가맹점 사업 확대를 위해 체결됐다.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골프존차이나 가맹점들의 성공적인 사업 안착을 위해 스크린골프 기계 신규 구입을 지원하는 현지 특화 대출상품을 출시한다. 골프존차이나 가맹점들은 이번 대출상품으로 대출기간 최장 2년, 업체당 최대 300만위안(원화 환산 약 5억원)까지 유동성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임영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법인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사의 중국 내 동반 성장을 위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중국에 진출하는 한국 기업들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지원하고 중국 진출 기업, 중국 현지 손님과의 상생을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금융상품 개발 등 K-금융의 혁신 모델을 펼쳐 보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지난해 11월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기업 알리바바 ‘앤트 그룹’과 제휴해 모바일 지점 ‘하나 샤오청쉬’를 오픈하여 모바일을 통해 현지 특화 금융상품 가입이 가능한 플랫폼도 운영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