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아시아심사센터 신설
KB국민은행, 아시아심사센터 신설
  • 류관형 기자
  • 승인 2021.04.20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명의 글로벌 역량을 겸비한 심사역으로 조직 구성
▲KB국민은행 신관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 19일 홍콩심사Unit을 확대 개편해 '아시아심사센터'를 신설했다고 20일 밝혔다.

글로벌 진출 전략의 일환으로 신설된 아시아심사센터는 기존의 홍콩, 중국의 여신 심사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인도, 뉴질랜드까지 업무 범위를 확대해 미주와 유럽을 제외한 글로벌 전 지역의 여신심사 업무를 전담하게 됐다.

해외 현지에서 현장 중심의 여신 결정이 이뤄질 수 있도록 센터장 포함 총 6명의 글로벌 역량을 겸비한 심사역으로 조직을 구성하고 심사센터 전결권을 신설했다.

김태구 여신관리심사그룹 전무는 “은행의 글로벌 사업 확장을 위해, 그동안 축적한 심사 역량을 바탕으로 IB?글로벌 부문에서 양질의 자산 성장을 이루겠다”며 “향후 미주, 유럽 지역까지 심사 범위 확대와 글로벌 심사센터의 싱가포르 이전을 추진해 글로벌 금융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황미숙 아시아심사센터 센터장은 “현장 중심의 신속한 의사결정 지원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KB국민은행의 위상을 높여 시장 지위를 확고히 다지는데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