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옥 기보 이사장 취임…"자긍심 갖고 일하는 조직 만들 것"
김규옥 기보 이사장 취임…"자긍심 갖고 일하는 조직 만들 것"
  • 류관형 기자
  • 승인 2017.01.16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금융을 넘어 새로운 미래 준비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기술보증기금(기보)은 16일 부산 본사에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2대 김규옥 이사장의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신임 김규옥 이사장은 취임사에서 "기보가 우리나라의 기술금융을 선도하여 기술 중소기업의 든든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다해 왔듯, 시대적인 변화와 새로운 산업에 맞는 기보의 미래를 설계해 나가자"고 밝혔다.

이어 김 이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첫째, 국민으로부터 그리고 고객기업으로부터 신뢰받고 유능하다고 인정받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노력할 것" 이라며 밝히고 "둘째, 우리 기보 임직원 모두가 자긍심을 갖고 활기차게 일하는 조직을 만들겠다"고 두가지의 각오를 다졌다.

특히, 기술력으로 무장한 중소기업이 우리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하고 있으며, 이를 지원하는 기보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이사장은 이를 위해 △고객에게 사랑받는 기보 △신바람 나게 일하는 직장 △끊임없는 혁신 △새로운 사업영역 개척 △투명하고 청렴한 윤리의식을 강조함으로써 새로운 미래를 함께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김규옥 신임 이사장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84년 행정고시(27회)에 합격한 뒤 기획재정부 예산총괄심의관, 대통령비서실 행정관, 기획재정부 대변인, 기획조정실장 등을 역임한 예산․경제통으로 2014년 8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부산시 경제부시장으로 재직했다.

김 이사장은 30년 가까이 국가재정과 경제정책을 입안했던 경제․금융전문가로 알려져 있으며, 최근 경제부시장으로 근무하면서 부산의 일자리창출과 기업유치에 뚜렷한 성과를 내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