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건설공사 계약액 82.7조…전년比 8.8%↑
2분기 건설공사 계약액 82.7조…전년比 8.8%↑
  • 박규진 기자
  • 승인 2022.09.22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 박규진 기자】국토교통부는 올해 2분기 건설공사 계약액은 공공부문은 감소한 반면 민간부문이 증가하며, 전년 동기 대비 8.8% 증가한 82조7000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자료는 건설산업종합정보망(KISCON)에 통보된 건설공사 계약금액을 집계·분석한 자료이다. 주체별 분류에 따르면 공공은 13조7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9% 감소, 민간은 69조원으로 12.0% 증가했다. 또한 공종별로는 토목은 17조4000억원으로 17.0% 상승, 건축은 65조3000억원으로 6.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체별로는 2분기 국가·지자체·공공기관 등이 발주하는 공공공사 계약액은 13조7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9% 감소했고, 민간부문은 전년 동기 대비 12.0% 증가한 69조원을 기록했다.공종별 토목(산업설비, 조경 포함) 공종 계약액은 산업설비 등이 증가하며 전년 동기 대비 17.0% 증가한 17조4000억원을 기록했다.

건축의 경우, 상업용과 공장․작업장 등 기타 건축이 증가하며 6.8% 증가한 65조3000억원을 기록했다.

기업 규모별 계약액을 살펴보면 2분기 기업 순위별 계약액은 상위 1~50위 기업이 33조9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 51~100위 기업 5조5000억원으로 1.1% 감소, 101~300위 기업 7조3000억원으로 18.7% 증가, 301~1000위 기업 6조7000억원으로 21.1% 증가, 그 외 기업이 29조2000억원으로 6.1% 증가했다.

다음은 지역별 계약액을 살펴보면 2분기 지역별 건설공사 계약액은 현장 소재지별로 수도권이 42조4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4% 증가했고, 비수도권이 40조3000억원으로 9.2% 증가했다. 본사 소재지별로는 수도권이 51조1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2% 증가했고, 비수도권이 31조3000억원으로 8.1% 증가했다.

한편, 건설공사 계약 통계에 관한 자료는 국토교통 통계누리집에서 오늘(22일)부터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