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 Story]2023년 출시 예정 쉐보레 이쿼녹스 EV, 이름 빼고 다 바뀐다
[Car Story]2023년 출시 예정 쉐보레 이쿼녹스 EV, 이름 빼고 다 바뀐다
  • 이영란 기자
  • 승인 2022.01.24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 이영란 기자] 쉐보레가 이쿼녹스 EV 전기차를 공개했다. 컴팩트형 볼트 EV와 SUV 형태의 EUV에 이은 전기차 모델 공개로 전기차에 대한 확고한 의지와 라인업 강화를 통해 판매를 확대해나갈 전망이다.

쉐보레 이쿼녹스 EV 전기차는 이름만 이쿼녹스를 유지할 뿐 디자인이 모두 변경된 전기차다. 전면 모습은 공격적인 디자인으로 가운데 엠블럼을 일자로 이어주는 DRL을 통해 샤프한 이미지를 주고 있고 큼지막한 범퍼그릴을 통해 강인한 이미지를 심어줬다. 

옵션에 따라 원톤의 컬러를 적용한 모델도 있고, 라디에이터 그릴에 색상을 차별화해 전기차만의 개성을 살리고 있다. 측면 이미지는 스포티한 전기차의 매력을 보여주고 있는데, 전고가 상대적으로 낮은 편이라 세단처럼 날렵한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쉐보레 이쿼녹스 EV 후면 디자인도 전면 모습과 마찬가지로 날렵한 LED 라인을 통해 디자인 통일성을 주고 있다. 여기에 쉐보레 엠블럼을 기준으로 점선이 끊어지는듯한 표현을 해 조금 더 역동적인 디자인 포인트를 줬다. 기존의 이쿼녹스는 다소 올드한 아날로그 이미지가 있었는데 전기차 모델에서는 그런 이미지를 완전히 탈피했다. 

쉐보레 이쿼녹스 EV 전기차의 경우 실내 디자인도 파격적인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 디자인적으로 다소 올드하다는 평가를 받는 쉐보레인데 전기차 시대에는 과감하게 대형 디스플레이를 탑재하는 변화를 통해 고급스러운 이미지 변신을 보여주고 있다. 

디지털 클러스터 화면은 와이드하게 적용했고 가운데 센터페시아 디스플레이는 세로 영역까지 사이즈를 키워 대형 디스플레이가 들어간다. 대형 디스플레이 활용을 어떻게 했을지 아직 공개 전이다. 

쉐보레 이쿼녹스 EV 전기차는 2023년 상반기 북미 시장 판매를 예고하고, 가격은 3만달러부터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국내 출시는 미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