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9월 해외 무착륙 관광비행 3회 실시
에어서울, 9월 해외 무착륙 관광비행 3회 실시
  • 김창한 기자
  • 승인 2021.08.24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12일·19일·25일 김포~김포 무착륙 비행
김포~제주 왕복항공권, 일본 온천 료칸 숙박권 등 푸짐한 경품 제공
내달 17일 ‘김포~제주’ 출발·도착지 다른 관광 비행 첫 운항

【월드경제신문 김창한 기자】에어서울이 9월에도 김포~김포 해외 무착륙 관광비행을 3회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에어서울에 따르면 9월 무착륙 비행은 12일과 19일, 25일에 진행하며, 김포국제공항을 출발해 일본의 다카마쓰(가가와현)을 선회 비행한 후 다시 김포국제공항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9월에도 롯데면세점, 신라 인터넷 면세점, 현대백화점면세점 등과의 제휴를 통해 면세점 할인 및 적립금 혜택을 제공한다.

기내 면세품은 에어서울 예약센터를 통한 사전 주문으로, 주류, 화장품 등을 최대 75%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이번 무착륙 비행은 일본 ‘사누키 우동’의 본고장인 다카마쓰(가가와현)의 테마 비행으로, 기내에서는 다카마쓰와 관련된 퀴즈 게임 등 다양한 경품 이벤트가 펼쳐진다.

경품으로는 코로나19 종식 후 인천~다카마쓰 노선 운항이 재개되면 사용할 수 있는 고토히라 온천 고토산가쿠 1박 숙박권을 비롯해 다카마쓰의 특산물 ‘사누키 우동’ 등이 준비돼 있다.

에어서울 김포~제주 왕복항공권과 에어서울 로고숍 ‘민트몰’의 아기자기한 디자인 상품들도 추첨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에어서울의 해외 무착륙 비행의 항공권 가격은 총액 운임 기준 11만6000원부터다.

한편, 에어서울은 9월 17일에는 처음으로 출발지와 도착지가 다른 해외 관광 비행을 실시한다. 본 관광 비행은 김포를 출발해 일본 상공 선회비행 후 제주에 도착하는 여정으로, 롯데면세점 전세기로 운영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