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퇴직연금 전용 상품 ‘하나저축은행 정액적금’ 출시
하나은행, 퇴직연금 전용 상품 ‘하나저축은행 정액적금’ 출시
  • 류관형 기자
  • 승인 2020.11.16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권 최초 퇴직연금 전용 ‘정액적금’ 상품으로 손님의 상품선택 폭 확대
가입기간 중 입금일에 관계없이 최초 약정 이자율 제공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개인 퇴직연금(IRP) 손님을 위한 원리금 보장 퇴직연금 전용 상품인 ‘하나저축은행 정액적금’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하나저축은행과의 협업으로 마련된 금융권 최초의 퇴직연금 전용 ‘정액적금’ 상품이다. 기존 퇴직연금 원리금 보장 상품이 입금 시마다 만기와 적용 이자율이 서로 다르게 가입되는 형태인 반면, ‘하나저축은행 정액적금’은 최초 확정된 만기와 이자율이 입금 시마다 동일하게 적용된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즉 가입기간 중 입금일에 관계없이 최초 약정된 이자율이 제공되며, 특히 금리하락 시기에 손님 상품선택 폭을 확대하고 안정적인 자산관리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하나저축은행 정액적금’은 개인 퇴직연금(IRP) 신규가입 손님 및 추가입금 손님에 한해 하나은행 영업점에서 가입 가능하며 1회 입금액은 최소 1000원에서 최대 50만원까지다. 가입기간은 1년이며 11월 기준 판매 예정 이율은 2.5%(세전수익률)로 한도 소진 시 판매가 조기 중단될 예정이다.

박의수 하나은행 연금신탁그룹장은 “이번 ‘정액적금’ 상품 출시로 입금 시마다 만기 및 이자율이 상이해 자산관리에 어려움을 겪던 불편함이 해소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을 계속해 선보임으로써 손님들의 상품선택 폭을 확대하고 더 큰 만족과 기쁨을 드리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은 △2020년 7월 하나생명과의 협업으로 금융권 최초 자유적립식 원리금 보장 퇴직연금 전용 상품 출시 △2020년 상반기 은행권 개인 퇴직연금(IRP) 수익률 1위 △2020년 상반기 퇴직연금 성장률 1위 등 연금시장에서 다양한 강점을 선보인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