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세계 최고 클래스 ‘DJSI 월드’서 5년 연속 편입 위업 달성
한국타이어, 세계 최고 클래스 ‘DJSI 월드’서 5년 연속 편입 위업 달성
  • 김용환 기자
  • 승인 2020.11.16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 부품 산업군에서 국내 포함 아시아 기업 중 유일하게 선정

【월드경제신문 김용환 기자】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글로벌 최상위 지속가능경영 클래스를 유지하며 ‘2020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월드(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 World·이하 DJSI 월드)’에 5년 연속 편입하는 위업을 달성했다.

‘2020 DJSI 월드’에는 평가 대상인 글로벌 상위 2,540개 기업 가운데 12.7%인 323개 기업이 선정됐으며, 국내 기업 중에는 17개 기업만 편입됐다. 한국타이어는 자동차 부품 산업(Auto Components)군에서 국내뿐만 아니라 아시아 기업 중 유일하게 ‘2020 DJSI 월드’에 선정됐다.

5년 연속 ‘DJSI 월드’ 편입을 이어간다는 것은 오랜 기간 지속적으로 글로벌 최상위 클래스를 유지함과 동시에 미래 산업을 선도하는 지속가능경영의 선구자로 인정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국타이어는 사회공헌과 공급망 관리 등의 영역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으며 글로벌 최상위 수준의 지속가능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사내 전문영역별 7개 CSR 위원회를 통해 임직원들과 끊임없이 지속가능성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며 전사 차원의 CSR 수준을 지속적으로 향상시켜오고 있다. 각 위원회를 중심으로 도전적인 목표를 설정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협업을 진행함으로써 기업의 긍정적인 영향이 사회에 널리 퍼질 수 있도록 다양한 CSR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2018년에는 천연고무 가치 공급망의 경제∙환경∙사회적 지속가능성을 확보하기 위한 구체적인 정책을 제정한 이래 공급망 구성원들과 함께 인권 및 환경 보호, 투명성 제고 등 생활환경이 열악한 재배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천연고무의 생산성 및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이외에도 생물 다양성 증진과 생태계 복원을 위해 6개 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한 ‘대전지역 멸종위기종 살리기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취약계층의 주거 불안정을 해소하기 위한 ‘따뜻한 사회주택 사업’ 및 지역사회의 이슈를 구성원들이 직접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드림위드’ 등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이와 함께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Mobility)’을 반영해 사회적 가치창출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전국 사회복지기관을 대상으로 차량을 지원하는 ‘차량나눔’ 사업을 2008년부터 13년째 진행하고 있으며, 전국 사회복지기관의 노후 타이어 교체를 통해 더욱 안전한 이동 환경을 조성하는 ‘타이어나눔’ 사업과 이동에 불편함을 겪는 취약계층의 문화, 역사, 전통 등의 체험을 돕는 ‘틔움버스’ 사업도 이어오고 있다.

또한 고객만족과 품질경영, 통합환경경영, 기후변화 대응 등 한국타이어의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성과를 기술한 ‘2019/20 CSR 보고서’가 미국 머콤(MerComm INC)사에서 주관하는 글로벌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대회인 ‘2020 갤럭시 어워즈(2020 Galaxy Awards)’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한국타이어는 앞으로도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으로서 미래 성장을 이끌어 가기 위해 재무적 성과뿐만 아니라 사회공헌활동, 환경경영 등 다양한 활동을 체계적인 시스템으로 관리해 글로벌 최상위 수준의 지속가능경영 능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한편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는 세계 최고 권위의 지속가능성 평가 및 투자 관련 글로벌 지수이다. 기업의 재무적 성과, 사회공헌 활동,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측면에서의 기업 경영 활동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우수 기업에게 인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는 미국 ‘S&P 다우존스지수(S&P Dow Jones Indices)’와 투자평가기관인 스위스 ‘로베코샘(RobecoSAM)’이 공동 개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