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회장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직원과 조직 되도록 노력하자"
윤종규 회장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직원과 조직 되도록 노력하자"
  • 류관형 기자
  • 승인 2020.09.29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금융지주, 유튜브 생중계를 통한 비대면 방식으로 창립 12주년 기념식 개최
▲29일 여의도본점에서 개최된 KB금융지주 창립 12주년 기념식에서 장기근속 직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중인 (가운데) 윤종규 회장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KB금융지주는 여의도본점에서 유튜브 생중계 방식으로 창립 12주년 기념식을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가장 먼저 윤 회장은 지금의 KB금융그룹을 있게 해 준 고객분들과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임직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서 윤 회장은 KB人(인)으로서의 자긍심은 가지되 여전히 불확실한 환경을 극복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가기 위해, ‘핵심 경쟁력’, ‘넘버원 금융 플랫폼’, ‘글로벌 확대’, ‘ESG 경영’, ‘창의적이고 개방적인 문화’ 등을 중심으로 역량을 키워 나가자고 강조했다.

‘핵심은 기본에 있는 것’이라며 각 계열사들의 ‘핵심 경쟁력’ 강화에 대한 중요성을 이야기 한 윤 회장은, “KB만의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상담 역량을 바탕으로 ‘Simple, Speedy, Secure’ 한 ‘3S’를 통해 고객이 가장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최고의 넘버원 금융 플랫폼을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또한,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서는 그룹 내 계열사간 긴밀한 협업과 철저한 현지화를 근간으로 “장기적인 안목을 가지고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글로벌 진출을 확대해 나가자”고 말했다.

특히 ‘ESG 경영’ 실천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노력을 지속해 나가고 사회와 함께 동반성장하고 어려울 때 더욱 힘이 되는 ‘평생금융파트너’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한 윤 회장은, “‘탈석탄 선언’, ‘적도 원칙’ 가입 추진 등 선도적인 친환경 금융 활동을 통해 사회적 변화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윤 회장은 디지털 시대로의 움직임이 가속화 되고 있다면서 “디지털 시대에 적합한 창의적이고 개방적인 문화를 바탕으로,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직원과 조직이 될 수 있도록 모두가 함께 노력하자”고 끝을 맺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