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한국무역보험공사,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매입외환 출시
신한은행·한국무역보험공사,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매입외환 출시
  • 류관형 기자
  • 승인 2020.09.06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권 최초, 한국무역보험공사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보증서 취급 상품 출시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보증서 발급 시 최대 100% 보증료 지원

【월드경제신문 류관형 기자】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수출채권 매입 활성화를 위한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보증서를 활용한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매입외환’을 은행권 최초로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그 동안 신용거래를 통해서 매입외환 업무를 진행해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었던 수출기업들은 이번 신상품을 통해 한국무역보험공사의 보증서를 바탕으로 수출채권을 조기에 현금화할 수 있어 유동성 확보가 보다 수월해질 전망이다.

특히 신한은행은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보증서를 발급받은 수출기업에게 수입상에 상관없이 수출금융을 지원하고, 보증서 발급 시 최대 100% 보증료를 지원해 코로나19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신한은행은 △해외송금수수료(최대 월3회)가 면제되는 신한 주거래 수출입 외화통장 △해외이용수수료 없이 외화(USD)로 결제 가능한 체인지업 법인 체크카드 △증빙서류 제출 없는 페이퍼리스 무역송금 등 금융상품 패키지를 통해 다양한 혜택을 함께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보증료를 지원하고 수입상 지정을 제외한 만큼 이번 신상품이 수출신용보증 포괄매입 보증서를 발급받은 수출기업에 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수출기업을 지원하고자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