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대전·충남에 집중호우 피해복구 성금 1억원 기탁
한국타이어, 대전·충남에 집중호우 피해복구 성금 1억원 기탁
  • 김용환 기자
  • 승인 2020.08.11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중호우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 위한 성금 1억원 기탁
한국타이어 임직원 봉사단 통해 추가적인 인력 지원 실시 예정

【월드경제신문 김용환 기자】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집중호우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한 성금 1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탁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대전·충남 지역에 전달돼 침수가구 및 시설 복구, 이재민 구호물품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또한 한국타이어는 성금 기탁과 별도로 생산시설과 연구개발(R&D)센터가 위치한 대전·충남 지역 임직원 봉사단을 통해 수해 지역 피해 복구, 이재민 구호와 관련된 도움 봉사 등 인력 지원도 실시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강원도 철원 지역 수해복구 현장에 45인승 버스를 지원해 자원봉사자들의 원활한 이동을 도울 예정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사업장이 위치하고 있는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취약계층 지원, 환경보전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