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민간임대주택 2000가구 민간제안사업 공모
국토부, 민간임대주택 2000가구 민간제안사업 공모
  • 박규진 기자
  • 승인 2020.05.29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세보다 저렴하게 8년 이상 안심 거주할 수 있는 민간임대주택 2000가구 공급
29일 공고·내달 11일부터 참가의향서 접수…8월 중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월드경제신문 박규진 기자】정부는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2000가구를 공급하기 위한 2020년도 2차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민간제안사업 공모가 진행된다.

국토교통부와 주택도시보증공사는 주변시세보다 저렴한 임대료(특별공급 85%이하, 일반공급 95%이하)로 8년 이상 안심하고 살 수 있는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을 공급할 민간제안사업을 오늘(29일) 공모 공고하고, 다음달 11일부터 사업자 참가의향서를 접수한다고 29일 밝혔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민간제안사업은 민간이 제안한 사업부지에 주택도시기금과 민간이 함께 출자해 설립한 부동산투자회사(리츠)가 임대주택을 매입하거나, 건설해 사업을 추진하는 방식이다.

민간제안사업 공모는 우량한 민간임대 사업장을 보다 효과적으로 선별하기 위해 도입됐으며, 도시계획 변경 없이 즉시 주택 건설이 가능한 사업장 또는 공사 중인 사업장 등을 대상으로 한다.

주택도시보증공사는 지난 3월 1차 공모를 통해 사업자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2차 공모를 포함한 연내 4차례 공모를 통해 총 8천 호 내외의 민간제안형 공모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선정된 사업장에 대해 주택도시보증공사의 기금출자 심의를 거쳐 기금출자, 융자 및 임대리츠 주택사업금융보증 등의 지원이 이뤄진다.

이번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29일부터 주택도시보증공사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오는6월 11일부터 17일 오후 3시까지 참가의향서를 접수한다. 참가의향서를 제출한 사업자에 한해 8월 6일부터 7일까지 사업신청서를 접수해 8월 중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