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한국타이어, 대덕구·태안군 성금 전달
[코로나19]한국타이어, 대덕구·태안군 성금 전달
  • 김용환 기자
  • 승인 2020.03.17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한 성금
대전광역시 대덕구에 5천만원, 충청남도 태안군에 2000만원 각각 전달
▲충청남도 태안군청에서 진행된 한국타이어 코로나19 기탁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좌측 두번째부터) 가세로 태안군수, 정일룡 한국타이어 인프라담당 상무, 이해영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사업팀장

【월드경제신문 김용환 기자】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대전광역시 대덕구와 충청남도 태안군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이하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한 성금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대전광역시 대덕구청에서 박정현 대덕구청장, 김선우 한국타이어 문화담당 상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을 갖고 코로나19 극복 성금 5000만원을 기탁했다. 전달된 성금은 지역의 소외 계층 가정과 다중이용시설 등의 방역 서비스와 취약 계층 전달용 건강관리용품 구입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충청남도 태안군청에서도 가세로 태안군수, 이해영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사업팀장, 정일룡 한국타이어 인프라담당 상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극복 성금 2000만원이 전달됐다. 성금으로 방역 및 위생용품 등이 구매돼 충청남도 태안군 소재 취약계층에게 배포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전개하고 있다. 취약계층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후원금 5억원을 기탁했고, 위축된 소비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대리점주들과의 상생을 위해 총 10억원 상당의 예방물품 및 대응 지원금을 지급했다.

또한 임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감염에 취약한 사원 재택근무 조치, 방역 및 위생용품 배포, 출퇴근 시차제 시행 등 예방책들을 체계적이고 선제적으로 조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