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선목 한화그룹 사장, ‘2019 올해의 PR인’ 선정
최선목 한화그룹 사장, ‘2019 올해의 PR인’ 선정
  • 김창한 기자
  • 승인 2019.11.18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선묵 한화 커뮤니케이션위원회 위원장(사장)

【월드경제신문 김창한 기자】최선묵 한화 커뮤니케이션위원회 위원장(사장)이 '2019 올해의 PR인'으로 선정됐다.

14일 한국PR협회에 따르면 한국PR학회와 한국PR기업협회와 공동으로 구성된 올해의 PR인상 선정위원회를 통해 최선목 한화 커뮤니케이션위원회 위원장을 2019 올해의 PR인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최선목 사장은 한화 교향악 축제와 불꽃 축제를 기획 시행해 한화그룹을 격조있고 진취적인 '우리 기업'으로 정립함으로써 음악과 축제를 통해 기업과 국민간의 소통을 적극 추진한 것과 특히 태양광 사업과 CSR을 접목한 ‘한화 태양의 숲, 한화 해피션샤인’ 사업을 중국에서 펼친 것 이외에, ‘한화솔라보트로 운영되는 클린업 메콩’을 베트남까지 확대 시행해, 한화그룹의 국제적 위상 제고와 국제 협력을 통한 국위 선양에도 기여했다는 점이 높게 평가됐다고 한국PR협회는 그 선정 이유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