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세무신고 대행 서비스’ 시행
신한금융투자, ‘세무신고 대행 서비스’ 시행
  • 박규진 기자
  • 승인 2019.05.0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박규진 기자】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병철)는 오는 24일까지 올해 종합소득세 및 해외주식 양도소득세 세무신고대행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종합소득세 신고대행 서비스는 신한금융그룹의 우수고객 멤버십인 Tops Club 회원이 대상이며 신한금융투자 Tops 베스트 등급 이상 또는 신한금융그룹 Tops 프리미어 등급 이상인 고객 중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 고객이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해외주식 양도소득세 신고대행 서비스는 신한금융투자에서 해외주식을 거래하는 고객 중 2018년 해외주식 양도차익이 250만 원을 초과하는 고객에게 제공된다.

종합소득세 및 해외주식 양도소득세 세무신고 서비스는 가까운 신한금융투자 영업점에서 신청가능하다.

신한금융투자 명석웅 자산관리솔루션부장은 “신한금융투자의 세무 전문가들이 세무신고대행 서비스 및 가업승계 세무컨설팅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고객들이 부담스러워할 수 있는 세무관련 업무를 시원하게 해결해주고자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