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한강시민공원에 미세먼지 신호등 11개 설치
현대해상, 한강시민공원에 미세먼지 신호등 11개 설치
  • 류관형 기자
  • 승인 2019.04.11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시간 미세먼지 농도 알림기능으로 이용객 편의 증진
▲현대해상은 여의도 한강시민공원 주요 진입로 11곳에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한다고 11일 밝혔다.

【월드경제신문=류관형 기자】현대해상(대표이사 이철영∙박찬종)은 여의도 한강시민공원 주요 진입로 11곳에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한다고 11일 밝혔다. 설치 완료는 오는 12일이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한강시민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건강 보호를 목적으로 지난 3월 현대해상과 서울시의 업무협약에 따라 설치한 것으로, 서울시 50개 대기측정소의 실시간 미세먼지 농도를 파랑, 초록, 노랑, 빨강의 4가지 색의 캐릭터, 한글, 영문 등으로 표시하여 누구나 쉽게 인지 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해상 CCO 황미은 상무는 “한강시민공원 이용객의 건강을 위한 의미 있는 일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미세먼지 신호등확대를 위해 앞으로도 서울시와 지속적으로 협조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시 구아미 대기기획관은“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서울시의 노력에 현대해상이 동참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한강을 방문하는 시민들이 미세먼지 농도를 손쉽게 확인하고 대응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이번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와 더불어 놀이를 통해 어린이 환자들의 치료를 돕는 ‘힐링정글’캠페인, 어린이들에게 교통 안전 인식을 심어주기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동요제’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