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다방과 제휴 'API 서비스' 출시
신한銀, 다방과 제휴 'API 서비스' 출시
  • 류관형 기자
  • 승인 2019.01.28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API 기반으로 앱 이동·매물 정보 입력 없이 신속한 한도 확인 및 대출 신청 가능

【월드경제신문=류관형 기자】신한은행은 오픈형 부동산 중개 플랫폼 ‘다방’에서 편리하게 전세대출 한도를 확인하고 대출을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다방 앱 이용자들은 전세 매물정보 하단의 ‘나의 보증금 대출 한도조회 서비스’ 버튼을 통해 간편하게 전세대출 예상 한도를 조회하고, 신한은행 모바일 앱 쏠(SOL)로 연결해 대출을 신청할 수 있다.

오픈 API 기반의 서비스로 은행 앱으로 이동하거나 부동산 매물 정보를 입력할 필요 없이 매물 검색과 대출한도 조회를 한번에 할 수 있어 사용 편의성을 확보했으며, 단순 산식에 의한 대출한도 계산이 아닌 물건 및 소득정보를 반영한 금액과 금리가 산출돼 정확성도 갖췄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전세집을 알아보는 고객님들이 부동산앱과 은행앱을 번갈아 이동하면서 물건과 대출가능액을 확인하는 불편함을 해소해드리기 위해 노력했다”며 “고객들이 은행을 필요로하는 다양한 지점에 오픈 API 플랫폼을 마련함으로써 보다 편리하고 신선한 고객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API 서비스 강화를 위해 외부 개발자·기획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비즈니스 포털을 구축해 올 상반기 내 선보일 예정이다. 포털에서 신한은행이 제공하고 있는 API 및 개발, 관리 환경을 제휴업체들에게 제시해 더욱 다양하고 창의적인 서비스 개발을 기대할 수 있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