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속초자이’ 단지 내 상가 3월 중 분양
GS건설, ‘속초자이’ 단지 내 상가 3월 중 분양
  • 박규진 기자
  • 승인 2018.03.02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리트형 상가 설계, 대로변 위치로 고객 접근성 높아
▲속초자이 단지내 상가 투시도

GS건설은 강원도 속초시에 첫 자이 브랜드 아파트로 선보인 속초자이의 단지 내 상가를 3월 중 분양한다고 2일 밝혔다.

속초자이는 지난해 11월 GS건설이 강원도 속초시 조양동 일대에 분양해 641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속초 지역 내 최대 청약건수인 1만2337건이 몰렸고, 평균 19.25대 1, 최고 81.67대 1의 경쟁률로 1순위 청약 접수를 마감했으며, 계약도 100% 완료했다.

이렇게 뜨거운 관심을 받은 속초자이의 단지 내 상가가 3월 중 입찰을 앞두고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속초자이 단지 내 상가는 지하 1층~지상 2층, 총 36실 규모로 구성되며, GS건설이 분양 및 분양대금 신탁사로 참여해 투자 안전성을 확보했다.

속초시의 가장 큰 개발 호재로는 교통을 꼽을 수 있다. 우선 지난 해 6월 개통한 서울~양양고속도로를 통해 수도권과의 접근성이 좋아졌다. 여기에 오는 2025년 춘천~속초 동서고속화철도가 완공되면 서울 용산에서 속초간 1시간 15분만에 이동할 수 있다.

또한 단지가 들어서는 조양동은 속초시 내에서도 교통, 주거환경 등이 우수해 주거 선호도가 높은 지역이다. 특히 속초자이 단지 내 상가는 아파트 874가구에 달하는 고정고객을 확보하고 있고, 반경 500m 내에 약 6000여 가구에 달하는 배후수요를 형성하고 있어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

속초자이 단지 내 상가는 대로변에 들어서 고객 접근성이 높다. 여기에 고객의 동선과 시선에 맞춘 스트리트형 상가로 설계돼 가시성 및 접근성이 뛰어나다. 상가에는 병원, 학원, 세탁소, 편의점, 카페 등 실생활과 밀접한 연관이 있는 업종들이 입점할 수 있어 원스톱 쇼핑(One-stop Shopping)을 즐기기에 좋다.

교통도 편리하다. 단지와 청대로, 조양로 등이 접해 있어 이를 통해 강원도 인제시, 양양시, 강릉시 등 지역으로 이동이 수월하다. 높은 미래가치도 기대된다. 동서고속화철도 속초역(계획) 예정 부지도 인접해 있고, 피노키오 테마파크 등 다양한 개발호재 등을 앞두고 있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속초시의 경우 교통망 확충, 여객터미널 준공 등을 통해 더 많은 관광수요 유입으로 유동인구가 풍부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풍부한 유동인구와 배후수요 등으로 지역 내 상업시설 가치도 함께 높아져 벌써 많은 문의 전화가 쇄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속초자이 단지 내 상가의 홍보관은 강원도 속초시 청대로 192(조양동)에 마련돼 있다. 상가 입찰은 3월 중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