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대표이사에 김훈배 전 KT 플랫폼서비스 사업단장 선임
지니뮤직, 대표이사에 김훈배 전 KT 플랫폼서비스 사업단장 선임
  • 박규진 기자
  • 승인 2017.06.25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임시 주주총회 및 이사회 개최

【월드경제신문 박규진 기자】김훈배 대표 “콘텐츠 사업자 및 통신사와 협업으로 AI 시대에 맞는 혁신적 음악플랫폼 만들 것”

지니뮤직이 지난 23일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김훈배 전 KT 플랫폼서비스 사업단장을 지니뮤직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김훈배 신임 대표는 지난 2012년부터 3년간 지니뮤직(구 KT뮤직) 부사장을 역임했으며, SM∙YG∙JYP 등 대형 기획사들과 협업을 통해 음악서비스 ‘지니(www.genie.co.kr)’를 음악업계 선도 서비스로 안착시켰다.

이후 KT 플랫폼서비스사업 단장으로 재임하며, 콘텐츠 및 스마트금융 플랫폼 등 신규 서비스를 구축해 KT그룹의 플랫폼 전문가로 인정받은 바 있다.

김 대표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ce) 기술이 디지털 음악산업의 패러다임을 빠르게 바꿔놓을 것”이라며 “KT∙LG유플러스 양대 통신사 및 콘텐츠 사업자와의 긴밀한 협업을 추진해 AI 시대에 맞는 혁신 플랫폼을 만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지니뮤직은 스마트폰 인공지능(AI) 음악서비스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이달 초 국내 음악서비스 업계 최초로 인공지능(AI) 음악서비스 ‘지니보이스’를 선보였다.

지니뮤직은 AI 기반의 음악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며, 더 나아가 자율주행차로 대표되는 미래형 자동차 및 가전제품 등과 연결한 하이브리드 융합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한편, KT와 LG유플러스를 각각 1,2대주주로 둔 지니뮤직은 확대된 미디어, 통신 인프라를 기반으로 음악 서비스를 확장하고, 콘텐츠 사업자들과의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및 콘텐츠 전반에 대한 투자를 지속 확대해 동반성장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지니뮤직은 지난해 매출 1113억 원, 영업이익 49억 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각각 24.8%, 153% 성장을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